본문 바로가기 사이드메뉴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메뉴영역

주메뉴영역

혁신으로 세상을 바꾸는 융복합 대학, DIGIST
Innovative University Changing the World through Convergence
이 페이지를 SNS로 퍼가기

News

DGIST와 서울대, 연구 협력을 위한 MOU 체결

  • 조회. 895
  • 등록일. 2020.09.11
  • 작성자. 홍보팀
DGIST 융합전공-서울대학교 미래모빌리티기술센터, 자율주행자동차 연구 협력 강화를 위한 MOU 체결
연구 협력, 인재양성 등 미래 자율주행자동차 생태계 조성에 시너지 효과 기대돼
 
9.10(목) DGIST 융합전공과 서울대학교 미래모빌리티기술센터가 자율주행자동차 기반 미래모빌리티 연구 협력 강화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DGIST(총장 국양) 융합전공(책임교수 홍승태)은 서울대학교 미래모빌리티기술센터(FMTC, 센터장 이경수)와 자율주행자동차 기반 미래모빌리티 연구 협력 강화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10일(목)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자율주행자동차 관련 기술 연구개발, 관련 분야 생태계 조성 등 연구 협력 강화 및 인재양성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

 DGIST 융합전공과 서울대 미래모빌리티기술센터는 이번 MOU를 계기로 미래 스마트 모빌리티 생태계 구축을 위한 연구 및 기술개발, 미래모빌리티기술센터 운영 및 활용 등 다양한 분야에서 협력을 진행하게 된다. 특히, 자율주행자동차 관련 전문연구 진행과 함께 관련 기술인력 육성을 위해 긴밀한 상호 협력을 진행할 예정이다. 

 추가적으로 DGIST는 미래모빌리티기술센터에 구축한 2만평 규모의 주행시험장을 활용해 연구 협력활동을 진행하게 된다. 또한 양 기관은 자율주행자동차 분야 생태계 조성을 위한 자율주행자동차 기반 미래모빌리티 실증단지 조성, 자율주행 데이터 축적·분석 및 미래모빌리티 서비스 등 다양한 분야에서의 공동 연구를 수행하며 국내 최고의 연구 협력 체계를 만들어 나가게 된다.

 DGIST 융합전공 홍승태 책임교수는 “자율주행자동차는 자동차산업의 패러다임 변화에 걸맞은 기술”이라며, “이번 협약을 통해 DGIST와 서울대 미래모빌리티기술센터가 구축한 자원과 연구 성과를 서로 공유하며 자율주행자동차 분야에서 혁신적인 기술을 창출할 수 있도록 노력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서울대학교 미래모빌리티기술센터 이경수 센터장은 “미래모빌리티기술센터는 자율주행자동차 연구를 실생활에 적용할 수 있는 다양한 연구 통해 관련 생태계 조성에 힘쓰고 있다”며 “이번 MOU를 통해 DGIST 융합전공과 긴밀한 상호 협력 체계를 구축하고, 이를 통해 자율주행자동차 연구 분야를 선도할 수 있는 역량을 길러나가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DGIST 융합전공은 2020년 3월에 개설된 대학원 학과로, 급변하는 사회구조 변화에 대응할 수 있는 다양한 분야의 학문과 기술을 융합해 미래의 창의적 융합과학기술을 선도하는 인재양성에 집중하고 있다. 서울대학교 미래모빌리티기술센터는 시흥캠퍼스 20만평 부지에 자율자동차 기반의 미래 스마트 모빌리티 도시환경 생태계를 구축하기 위해 2020년 6월 준공됐다.

콘텐츠 담당 담당부서  :   홍보팀 ㅣ 053-785-1135